현재까지 연습한 Contrast 도료의 결과물

Contrast도료를 쓰면서 느낀건 일단 깔끔하게 칠하는 내 방식과는 완전하게 다르게 해야된다는 것이었다.

분명 빠르고 간편하게 표현하는 법은 contrast가 훨씬 쉽고 편하다. 하지만 엣지 하이라이팅이나 붓자국이 남지 않는 방식으로 칠하기엔 너무 힘든면이 많았다.

그리고 도료가 지나간 곳이 바로 마르지 않아서 빠르게 그라데이션 작업을 하기가 쉽지 않다. 마르는걸 기다리는 게 힘든 사람에겐 좀 피곤한 도료일 것이다.

그래도 분명한 건 도료를 쓰는 법을 익히는 시간이 아깝지는 않을 것이라는게 내 의견이다. 지금 내 스타일이 기존 도료와 붓질에 익숙해져서 그렇지 새롭게 익힌다고 생각하며 칠하면 분명 새로운 도색의 세계가 펼쳐질 것임은 확실하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